전수감시 넉달 만에 3752명 발견환자 90%, 감염 사실조차 몰라

 

정부가 6월부터 C형 간염 확진자에 대한 전수감시(모든 병의원에서 C형 간염 환자 발견 시 의무적으로 보건당국에 보고하는 것)를 시작한 가운데, 넉 달 만에 3752명의 환자가 새로 발견됐다(10월 첫째 주 기준). 월평균 1000명씩 신규 환자가 발생하는 상황인데, 이는 당초 예상을 뛰어넘은 것이다. 이에 대해 정부와 의료계는 다른 해석을 내놓고 있다. 질병관리본부는 "전수감시 초기에 보고 건수가 몰린 것"이라고 설명하는 반면, 의료계에서는 "앞으로 숨어 있던 환자가 더 많이 발견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C형 간염 환자 10%만 치료"

C형 간염의 유병률을 감안하면 현재까지 발견된 환자는 소수에 그친다는 것이 전문가들의 중론이다. 국내 C형 간염의 유병률은 0.8~1%로, 국민 40만~ 50만명이 감염된 상태로 추정된다. 대한간학회 최문석 의료정책이사(삼성서울병원 소화기내과 교수)는 "C형간염은 증상이 없어, 환자 자신이 병을 알고 치료를 받는 경우는 10%에 불과하다"고 말했다.

 

실제로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 따르면 지난해 C형 간염으로 병원을 찾은 환자는 4만8185명 밖에 되지 않는다. 문제는 환자가 C형 간염에 감염된 것을 모르고 간경화·간암까지 병이 진행한 상태에서 발견하거나, 다른 사람에게 병을 전파하는 것이다. C형 간염은 한 번 감염되면 만성 간염으로 진행되는 비율이 70~80%나 되며, 만성 C형 간염 환자는 간암 위험이 일반인의 150배나 된다. 다행히 C형 간염은 치료를 하면 완치율이 99%에 이른다.

 

◇고위험군은 바로 검사 받아봐야

C형 간염은 혈액으로 감염된다. C형 간염을 의심해볼 만한 사람은 ▲불법 침술·시술을 받은 경우 ▲주사제 마약을 투약한 경우 ▲혈액투석·혈우병·한센병 환자 ▲HIV 감염자 ▲1992년 이전 수혈·장기이식을 받은 환자 등이다. 최근에는 불법 문신이 새로운 감염 경로로 떠오르고 있다. 패션 문신, 눈썹·두피 문신 등의 시술을 받았다면 C형 간염 검사를 한번쯤 받아보는 것이 좋다.

 

현재 전 국민 중 C형 간염 검사를 받은 비율은 12%에 불과하다. 이 때문에 최근에는 국가 건강검진 항목에 C형 간염 검사를 포함시켜 모든 국민이 감염 여부를 확인하게 하자는 주장이 의료계에서 제기되고 있다. 최문석 이사는 "40세· 65세에 진행되는 생애전환기 건강검진 항목에 C형 간염 검사를 포함시켜야 한다"고 말했다.

 

출처 : 김진구 헬스조선 기자 / 2017년 10월 11일

http://health.chosun.com/site/data/html_dir/2017/10/10/2017101003491.html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994 폐렴, 사망원인 증가율 1위… 고령화·항생제 내성이 원인 관리자 2017.10.18 8
4993 날씨 추워지면 항문건강에도 빨간불? 관리자 2017.10.16 10
4992 3가·4가백신이 뭐죠? 알쏭달쏭 독감백신 바로 알기 관리자 2017.10.14 16
» C형 간염 발견 급증 "숨은 환자 더 많아" 관리자 2017.10.12 12
4990 추석 후 뻐근한 손가락·손목, 붓고 열 나는지 확인해보세요 관리자 2017.10.11 13
4989 길었던 추석이 끝나자...연휴 후유증 어떡하나요? 관리자 2017.10.10 16
4988 평소 '식습관' 관리가 건강 상태 좌우하는 질환 3가지 관리자 2017.10.07 19
4987 내년 봄까지 독감 피하려면...언제 예방접종 맞을까? 관리자 2017.10.06 19
4986 부모님 '심장·혈관 질환' 의심 신호 6가지 관리자 2017.10.02 20
4985 가을철 야외활동, COPD환자라면 3가지 기억하세요! 관리자 2017.09.28 20
4984 민족대명절 추석, 주부·운전자가 주의해야 할 질병 '2가지' 관리자 2017.09.27 23
4983 9월 29일은 '세계 심장의 날', 심장 건강 지키는 핵심은? 관리자 2017.09.25 19
4982 오르락내리락하는 환절기 기온…심장건강에 ‘독(毒)’ 관리자 2017.09.23 21
4981 가래 적고 열 없는 만성 기침… 위식도역류질환 의심하세요 관리자 2017.09.21 31
4980 환절기엔 혈당도 들쭉날쭉? 당뇨환자 위한 가을건강가이드 관리자 2017.09.18 21
4979 추석맞이 벌초 행렬 잇따라, 벌·진드기 주의 관리자 2017.09.15 26
4978 [서혜진의 통증클리닉]<5> 대상포진 발병 후 1년, 여전히 너무 아파요 관리자 2017.09.14 26
4977 과민성장증후군…건강식 집착하지 말고 과도한 운동도 피해라 관리자 2017.09.13 22
4976 아침에 발 디딜 때 찌릿, 오후엔 아무렇지도 않다면? 관리자 2017.09.12 22
4975 레지오넬라증 증가… 만성질환자 '목욕탕' 방문 주의 관리자 2017.09.08 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