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병관리본부는 전남 지역에서 일본뇌염매개모기(작은빨간집모기)가 경보 발령 기준 이상으로 발견돼 6일 전국에 일본뇌염 경보를 발령했다.

 

전남 지역에서 7월 3일 채집된 모기 중 작은빨간집모기의 하루 평균 채집 개체수가 962마리로 전체 모기의 64.7%를 차지했다. 일본뇌염은 효과적인 예방백신이 있어 일본뇌염 국가예방접종 지원 대상이 되는 생후 12개월~12세 어린이는 표준 일정에 맞춰 예방접종을 완료해야 한다. 모든 성인에 대해 예방접종이 권고되지는 않지만, 면역력이 없고 모기 노출에 따른 감염 위험이 높은 대상자의 경우 예방접종이 권장된다. 과거 일본뇌염 예방접종 경험이 없는 성인 중 △위험지역(논, 돼지 축사 인근)에 거주하거나 전파시기에 위험지역에서 활동 예정인 경우 △비유행 지역에서 이주하여 국내에 장기 거주할 외국인 △일본뇌염 유행국가 여행자 △일본뇌염 바이러스에 노출될 수 있는 실험실 근무자 등이다.

 

최근 10년간 일본뇌염 감시 결과, 환자 수는 연간 평균 20건 내외로 발생하고 있다. 신고된 환자의 90%가 40세 이상으로 나타나 해당 연령층에서는 모기에 물리지 않는 등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야외 활동을 하거나 가정에서 지켜야 할 모기 회피 및 방제 요령도 알아두면 좋다. 야외 활동 시 밝은 색의 긴 바지와 긴 소매의 옷을 입어 피부 노출을 최소화하고, 모기가 흡혈하지 못하게 품이 넓은 옷을 착용하는 것이 좋다. 노출된 피부, 옷, 신발상단, 양말 등에 모기 기피제를 사용하고, 야외 활동 시 모기를 유인할 수 있는 진한 향수나 화장품 사용은 자제하는 것이 좋다. 가정 내에서는 방충망 또는 모기장을 사용하고, 캠핑 등으로 야외 취침 시에도 텐트 안에 모기 기피제가 처리된 모기장을 사용하면 도움이 된다. 매개 모기 유충의 서식지가 될 수 있는 집주변의 웅덩이, 막힌 배수로 등에 고인 물을 없애서 모기가 서식하지 못하게 해야 한다.

 

 

자료출처 : 한희준 헬스조선 기자 / 2018년 07월 06일

 http://health.chosun.com/site/data/html_dir/2018/07/06/2018070602571.html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101 아침·한밤에 '쑥'… 나 몰래 오르는 혈압 더 무섭다 관리자 2018.08.31 76
5100 대장암 검진률 30%대에 그쳐…“무료로 검사받으세요” 관리자 2018.08.30 75
5099 여성보다 골다공증 예후 나쁜 남성, '3·3·7 수칙' 지키세요 관리자 2018.08.28 70
5098 올해 독감백신, 생후 6개월에서 12세까지 무료 접종 관리자 2018.08.27 57
5097 퀴퀴한 실내, ‘공기오염’ 때문 기관지염·협심증 유발도 관리자 2018.08.23 64
5096 [한국병원 정형외과장 우민수] 여름패션 완성하는 샌들이 발바닥 통증 원인? 관리자 2018.08.16 217
5095 “말복에 보양식? 평소에 먹고 있습니다” 관리자 2018.08.16 58
5094 [한국병원 응급의학과장 장순봉] 안심할 수 없는 무더위, 열사병 등 온열질환 주의해야 관리자 2018.08.13 84
5093 [폭염 속 건강] ② 탈수 취약한 고혈압환자, 예방하려면 관리자 2018.08.07 56
5092 갑상선암은 ‘착한’ 암?…치명적인 ‘예외’도 있다 관리자 2018.08.01 59
5091 심혈관질환 있을 때 나타나는 의외의 증상 5가지 관리자 2018.07.28 100
5090 [한국병원 마취통증의학과장 서혜진] 대상포진, 예방할 수 있어요! 관리자 2018.07.21 90
5089 폭염에 위험한 ‘온열질환’ 사망까지 이르는 위험질환 관리자 2018.07.19 46
5088 여름철 ‘살인진드기’ 활개...야외활동 땐 긴소매 의상·돗자리 필수 관리자 2018.07.16 55
5087 유럽 홍역 기승, 미국 A형 간염 유행… 선진국 가도 감염병 조심하세요 관리자 2018.07.12 81
5086 캠필로박터 식중독, 닭 씻은 물 한 방울로도 위험 관리자 2018.07.10 52
5085 올해 첫 해외유입 콜레라환자 발생…해외여행 시 풍토병 주의보 관리자 2018.07.09 41
» '일본뇌염 경보' 발령… 모기 피하는 방법은? 관리자 2018.07.07 40
5083 중장년 고관절 골절, 癌보다 치명적… 사망 확률 높고 의료비 부담 커 관리자 2018.07.06 89
5082 [And 건강] 당신의 발, 안녕하십니까? 관리자 2018.07.05 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