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라밸을 추구하는 사회 분위기가 형성되면서 일 외의 시간을 다양한 여가 활동으로 보내는 인구가 늘었다. 특히 다양한 스포츠를 즐기는 젊은 층이 증가하는 추세이다. 이에 축구, 야구, 골프에서 씨름에 이르기까지 스포츠를 소재로 한 예능들이 우후죽순처럼 쏟아져 나오고 있다.

하지만 스포츠 활동에는 늘 부상의 위험이 뒤따를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적절한 운동은 건강에 도움이 되나, 과격한 운동은 자칫 수술과 재활이 필요한 큰 부상을 초래할 수 있다. 이때 부상을 입기 쉬운 부위 중 하나가 바로 무릎십자인대다.

 

무릎십자인대는 무릎 관절에서 십(十)자 모양으로 교차되어 있다고 해 붙여진 이름이다. 허벅지 뼈와 정강이 뼈 사이를 잡아주고, 무릎 뼈가 앞뒤로 과도하게 흔들리지 않도록 안정성을 유지하는 중요한 역할을 한다.

부상을 입는 부위는 주로 앞쪽에 위치한 전방십자인대다. 운동 중 갑자기 방향을 바꾸거나 급정지를 할 때, 점프 후 강하게 착지를 할 때 등 일시적으로 큰 충격을 받으면 파열될 위험성이 높다. 뒤쪽에 위치한 후방십자인대는 교통사고 같은 더 강한 충격에 의해 파열되는 경우가 많다.

제주한국병원 김성찬 과장(정형외과 전문의)은 “십자인대파열은 부상 직후 극심한 통증을 느꼈다가도 시간이 지나면 어느 정도 통증이 완화되기도 하므로 주의해야 한다”며 “이를 방치하면 무릎에 힘이 빠지는 느낌이 들고 다리를 제대로 디디기 어려워 보행에 지장이 생기며 자칫 퇴행성관절염까지 발전할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파열된 정도가 심하지 않다면 약물치료, 주사치료, 보조기 착용 등으로 주변조직을 강화하면서 무릎 뼈가 과도하게 꺾이는 것을 예방할 수 있다.

하지만 인대가 완전히 파열됐거나 통증이 심해 일상생활이 어렵다면 관절내시경 카메라와 특수한 수술 기구를 삽입해 손상된 인대를 제거하고 자가건 혹은 타가건을 이식하는 십자인대재건술과 같은 수술적 치료가 필요할 수 있다.

또한 수술 이후에는 인대 기능과 관절의 운동 범위를 회복하기 위해 재활을 실시하게 된다. 더불어 평상시 운동을 하기 전에는 충분히 스트레칭을 하고 지나치게 과격한 운동은 삼가고, 무릎 보호대를 착용하는 등 부상 예방에 늘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정형외과 김성찬 과장.jpg 

 

 

 제주한국병원 정형외과 김성찬 과장

 2022.09.13 스포츠동아

 스포츠 즐기는 2030, 십자인대파열 주의 [건강 올레길] : 스포츠동아 (donga.com)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226 [신경외과 최현배 과장] 목디스크, 비수술적 치료 통해 통증 완화 기대 관리자 2022.09.15 16
5225 [내분비대사내과 김성연 과장] 당뇨병, 합병증 예방하려면 조기 진단 중요 관리자 2022.09.15 342
» [정형외과 김성찬 과장] 스포츠 즐기는 2030, 십자인대파열 주의 관리자 2022.09.14 11
5223 [신경외과 성국한 과장] 허리 통증에 다리 저림 증상....척추관협착증 의심 관리자 2022.07.30 138
5222 [신경과 고근혁 과장] 편두통, 약물치료 효과 없다면 보톡스 주사치료 고려 관리자 2022.07.30 109
5221 [정형외과 김성찬 과장] 무릎 통증의 주범 퇴행성관절염, 초기에 관리해야 관리자 2022.07.26 123
5220 [뇌센터 여민주 센터장] 뇌경색 신호탄, '미니 뇌졸중' 증상 기억해야 관리자 2022.07.25 103
5219 [뇌센터 여민주 센터장] 치매, 조기검사와 약물치료로 진행 늦출 수 있어 관리자 2022.07.06 79
5218 [신경외과 최현배 과장] 발병 연령 낮아지는 허리디스크, 잘못된 자세가 원인 관리자 2022.07.06 71
5217 [산부인과 제동성] 체중 증가 후 생리불순? 다낭성난소증후군 주의 관리자 2022.04.13 420
5216 [류마티스내과 노정원 과장]‘코로나 후폭풍?’ 통풍 바로 알고 대비하자! 관리자 2022.03.04 380
5215 [산부인과 제동성 과장] 생리불순? 부정출혈? 자궁내막용종일수도 관리자 2022.01.21 750
5214 [관절척추센터 황승근 센터장] 겨울철 어르신 고관절 골절 주의 관리자 2021.12.27 278
5213 [산부인과 제동성 과장] 새로운 시작, 새로운 인생-갱년기 건강관리에 대해 관리자 2020.09.23 1853
5212 [내분비내과 홍용주 과장]여름이 괴로워? 당뇨병 여름나기 수칙! 관리자 2020.08.14 1034
5211 [심장내과 성충실 과장] 코로나19로 덜 움직이고 더 먹고, 동맥경화 적신호 관리자 2020.05.25 1146
5210 [신장내과 문신항 과장] 혈압 합병증으로 투석까지? 젊은 고혈압 환자 ‘주의’ 관리자 2020.05.16 5674
5209 [정형외과 김성찬 과장] 부모님 무릎 건강, 간단하게 확인하는 방법은? 관리자 2020.05.08 1153
5208 [신장내과 문신항 과장] 만성콩팥병의 위험성, 알고 계신가요? 관리자 2020.04.16 533
5207 [심장내과 성충실 과장] 심장이 덜컹? 부정맥 확인하세요! 관리자 2020.03.02 3269